즐겨찾기+  날짜 : 2020-02-18 오후 05:04:24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속보
뉴스 > 종합

2020년 가축분뇨부숙도 검사 지원

가축분뇨 퇴비 논 · 밭 살포 부숙도 측정 의무화 발효
뉴스팀 기자 / 입력 : 2020년 02월 11일
[경북중앙뉴스=뉴스팀]영양군 농업기술센터는 가축분뇨를 적정하게 처리하여 환경오염 방지 및 지속 가능 농업기반 구축과 가축분뇨 퇴비화 촉진으로 농업부분 미세먼지 원인물질 감소를 위하여 축산 농가가 불이익을 받지 않도록 퇴비 부축도 측정을 연중 무료로 실시한다.

‘퇴비 부숙도 의무화’제도는 부숙이 되지 않은 퇴비의 살포로 발생되는 악취 및 환경오염 영향 감소 등의 문제 완화와 퇴비 품질 향상을 위한‘가축분뇨의 관리 및 이용에 관한 법률’에 따라 배출시설 신고 규모는 년 1회, 허가 규모는 6개월에 1회 퇴비부숙도를 시험 기관에 의뢰하여 분석 결과를 3년간 보관하여야 하며 올해 3월 25일부터‘퇴비 부숙도 의무화’제도가 본격 시행된다.

가축분뇨를 자가 처리하는 축산 농가 중 가축분뇨 배출시설 면적 1500㎡ 이상의 농가는 부숙후기 또는 부숙완료 상태, 1500㎡ 미만 농가는 부숙중기 상태의 퇴비를 살포해야 된다. 이를 위반시 최대 200만원 이하의 과태료 처분과 부숙도 검사 결과서를 3년간 보관, 퇴액비 관리대장 미작성시 100만원 이하의 과태료 처분을 받을 수 있으므로 주의가 필요하다.

영양군 농업기술센터에서는 퇴비 부숙도 측정에 필요한 장비 및 검사 키트, 인력을 확보하여 검사 준비를 하고 있으며, 축산농가는 퇴비 부숙도 검사를 의뢰할 때 시료는 시료봉투에 포장하여 가급적 24시간 내에 검사 기간에 운송하여 한다. 또한 시료에는 채취 날짜, 시료명, 시료 내역 등을 기재하고, 시료를 운송할 때는 밀봉한 뒤 온도, 직사광선 등에 의해 내용물의 변화가 없도록 주의해야 한다.

임숙자 농업기술센터 소장은“가축분뇨 퇴비 부숙도 측정 의무화 시행으로 가축분뇨를 자원화하거나 적정하게 처리하여 환경오염을 방지하고 지속가능한 자연순환형 축산업 육성을 위해 축산농가의 적극적인 참여와 관심이 요구된다”고 말했다.


뉴스팀 기자 / 입력 : 2020년 02월 11일
- Copyrights ⓒ경북중앙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문화
포토뉴스
오피니언
대구시는 2030 도시·주거.. 
경상북도봉화교육지원청(교.. 
경상북도영주교육지원청(교.. 
상북도안동교육지원청(교육.. 
상호: 경북중앙뉴스 / 주소: 경상북도 의성군 문소1길 126 경북중앙뉴스
발행인: 김현철 / 대표이사 겸 편집인: 김현철 / Tel: 054-834-7474 / Fax: 054-834-7475
mail: gbjanews@hanmail.net / 청탁방지담당관: 김현철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현철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경북 아 00477 / 등록일 : 2018-07-26 / HP.010-3506-4607
Copyright ⓒ 경북중앙뉴스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