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9-09-20 오후 03:53:20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속보
뉴스 > 종합

대한민국의 미래를 책임질 소프트웨어 인재들, 세계를 향해 한발 더 내딛다

청년들의 뜨거운 해커톤 스토리, 경북도청 동락관을 하얗게 밝히다
뉴스팀 기자 / 입력 : 2019년 09월 04일
[경북중앙뉴스=뉴스팀]8월 30일부터 무박3일간 경북도청 동락관에서 열린 ‘제6회 대한민국 소프트웨어(SW)융합 해커톤 대회’가 9월 1일 성황리에 마무리 되었다.

이번 해커톤 대회는 전국에서 75개팀 359명의 학생 및 소프트웨어(SW) 개발자 등이 참가했으며, 최연소 15세부터 50세까지 다양한 연령층의 참가자들이 도전과 열정을 불태운 대회였다.

참가자들은 자유과제 및 최근 주목받고 있는 지정과제 분야인 스마트시티와 교통안전시스템 서비스 개발의 3개분야로 나누어 9월 1일 오전 11시까지 42.195시간 동안 아이디어 도출, 개발방향 설정 및 구현 등의 과정을 거쳐 소프트웨어(SW) 서비스를 개발하고 15명의 전문가 멘토단으로 부터 개발방향 개선, 기술 교육 및 개발 노하우 등을 지원받아 창의적 이고 수준 높은 결과물을 도출했다.

완성된 결과물에 대하여 팀별로 기술 및 핵심기능에 대한 설명 후 해당 결과물을 현장에서 시연을 통해 전문 심사위원들과 청중평가단이 창의성, 시장성 및 실현가능성, 구성 및 기술, 완성도 등을 기준으로 평가하여 총 15개 팀(대상 3팀, 우수상 12팀)을 선발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상이 수여되는 자유과제 대상은 ‘구글 어시스턴트(Google assistant)를 이용한 인공지능(AI) 치매예방 및 예측 로봇’을 개발한 ‘알 이쯔 웰(Aal izz Well)’팀이 수상했다.

지정과제 분야의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상 및 행정안전부 장관상이 수여되는 대상은 ‘스마트시티를 위한 소프트웨어(SW) 융합 아이디어 시제품 개발’을 개발한 ‘리마켓(ReMarket)’팀과 ‘피_맵(P_MAP)’을 개발한 ‘주차쉽게해’팀이 선정됐다.

그리고 자유과제 우수상은 ‘바이츠(Bytes)’팀 등 4개팀, 지정과제 2개 분야의 우수상은 ‘어덴저스(Adangers)’팀 등 8개팀이 정보통신산업 진흥원상 등 지역별 지방자치단체장상을 수상했다.

특히, 자유과제 대상 수상팀에게는 대회 종료 후 소프트웨어(SW)융합 산업등의 글로벌 마인드 함양 등을 위한 소프트웨어 선진지 견학의 기회가 제공된다.

또한 수상자 모두에게는 소프트웨어융합클러스터 내 입주공간을 제공하고 대회를 통해 개발한 소프트웨어 (SW)서비스가 창업이나 상용화로 이어지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이번 대한민국 소프트웨어(SW)융합 해커톤 대회를 통해 아이디어 및 기술을 접목한 소프트웨어 서비스의 중요성을 인식하는 계기가 되었기를 기대한다”며 “경북도에서는 청년들이 소프트웨어에 관심을 가지고 도전할 수 있는 환경을 지속적으로 높여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뉴스팀 기자 / 입력 : 2019년 09월 04일
- Copyrights ⓒ경북중앙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문화
포토뉴스
오피니언
대구광역시 남구청(구청장 .. 
남천초등학교(학교장 성애.. 
경상북도교육청봉화도서관(.. 
대구서동유치원(원장 권미.. 
상호: 경북중앙뉴스 / 주소: 경상북도 의성군 문소1길 126 경북중앙뉴스
발행인: 김현철 / 대표이사 겸 편집인: 김현철 / Tel: 054-834-7474 / Fax: 054-834-7475
mail: gbjanews@hanmail.net / 청탁방지담당관: 김현철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현철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경북 다 01428 / 등록일 : 2013-03-26 / 발행일 : 2013-05-01
Copyright ⓒ 경북중앙뉴스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