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9-12-13 오후 03:57:26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속보
뉴스 > 사회

돌아온 과메기철, 일손 도울 외국인계절근로자 148명 포항으로

가족도 보고 어촌 일손도 돕는 외국인계절근로자
뉴스팀 기자 / 입력 : 2019년 11월 06일
[경북중앙뉴스=뉴스팀]포항시는 지난 1일 본격적인 과메기철을 맞아 입국한 148명의 외국인계절근로자, 고용업체, 다문화가족들과 ‘2019년 수산물가공업분야 외국인계절근로자 발대식’을 진행했다.

올해를 맞아 3년째 도입되는 수산물가공업분야 외국인계절근로자 제도는 포항에 거주중인 베트남.중국.캄보디아 3개국 다문화가족들의 해외 친.인척을 초청해 과메기 건조철 3개월간 46개의 과메기 건조업체에서 일손을 도와 어촌의 고질적인 인력부족 문제를 해소하고 그간 만나지 못 했던 가족상봉을 실현한 제도로, 어가와 다문화가정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이날 평생학습원 덕업관 대강당에서 열린 행사에는 송경창 포항시 부시장, 시의원, 대구출입국 외국인사무소 포항출장소장, 과메기조합, 구룡포수협, 과메기 가공업체, 다문화가족, 외국인계절근로자 등 4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수산물가공업분야 외국인계절근로자 발대식 및 사전교육을 가졌다.

특히 포항시는 3개국에서 입국하는 외국인계절근로자들의 안전한 입국을 위해 지난 30, 31일 양일간 교통편의를 제공했으며, 월 1회 정기 합동점검, 근로의욕 고취를 위한 고향음식 배달 등을 계획 중이다. 또한, 2020년부터는 희망하는 업체에 한해 체류기간을 5개월로 연장하고 다문화가정의 경우 서류 간소화를 통해 업체와 다문화가족의 불편을 최소화 할 계획이다.

송경창 포항시 부시장은 ”멀리서 가족들을 만나기 위해 포항시에 오신 외국인계절근로자분들을 환영하며, 일손부족으로 힘들어하는 수산물 가공업체에 큰 힘이 되어 달라”고 말했다.

한편, 다문화가족을 참여시켜 상생을 도모하는 포항시의 외국인계절근로자제도는 경북도 주관의 정부혁신.적극행정 분야 경진대회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했으며, 경상북도를 대표하여 11월 7일 열리는 인사혁신처 주관 ‘적극행정 우수사례 경진대회’에도 참여할 예정이다.


뉴스팀 기자 / 입력 : 2019년 11월 06일
- Copyrights ⓒ경북중앙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문화
포토뉴스
오피니언
덕산초등학교병설유치원(원.. 
천부초등학교(교장 김명숙).. 
경상북도문경교육지원청(교.. 
경상북도영덕교육지원청(교.. 
상호: 경북중앙뉴스 / 주소: 경상북도 의성군 문소1길 126 경북중앙뉴스
발행인: 김현철 / 대표이사 겸 편집인: 김현철 / Tel: 054-834-7474 / Fax: 054-834-7475
mail: gbjanews@hanmail.net / 청탁방지담당관: 김현철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현철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경북 아 00477 / 등록일 : 2018-07-26 / HP.010-3506-4607
Copyright ⓒ 경북중앙뉴스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